강동구, 고덕로 예슬유치원 일대 보행안전 개선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1-25 16:46:3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미끄럼방지포장 정비··· 교통안전시설물 증설···
통행제한속도 20km로 하향도
▲ 보행로 개선사업 위치도. (사진제공=강동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교통사고가 우려되는 고덕로에 위치한 ‘예슬유치원’ 일대의 도로를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로 개선사업’ 대상지로 선정하고, 어린이들의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했다고 25일 밝혔다.


구는 ▲보행로 설치 ▲보호구역 안내표지판 설치 ▲노면 및 미끄럼방지포장 정비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활주로형 횡단보도, 교차로알림이, LED표지판 등 교통안전시설물 확대설치 ▲차량통행 제한속도 20km/h로 하향 조정 등 아이들의 교통안전사고를 미연에 예방하고자 모든 안전대책을 총동원 했다.

이정훈 구청장은 “이번에 설치한 교통안전 시설물들이 통학로 안전장치의 역할을 해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가 있기를 바란다”며 “어린이와 어른 모두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길이 반드시 필요하다. 안전해서 더 걷고 싶은 강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어린이 보호구역 보행로 개선사업’은 강동구가 서울시 공모에 당선된 사업으로 어린이 보호구역의 보행환경을 안전하게 개선하기 위한 사업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