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이종석, 훈훈함이 끝을 보여주는 로맨스

나혜란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03-01 16:32:2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나영, 이종석이 로맨스의 2막을 예고한다.


tvN 주말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21일 이나영, 이종석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강단이(이나영 분)가 차은호(이종석 분)의 마음을 눈치채면서 한결같았던 ‘은단커플’ 사이에 로맨틱한 변화가 찾아왔다. “혹시 나 좋아하니?”라고 묻는 강단이의 질문에 차은호는 고백 대신 미소로 답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비하인드 사진에서는 이나영과 이종석의 달콤한 커플 케미가 빛난다. 카메라를 향해 능청스럽게 커플 브이를 보여주는가 하면, 똑 닮은 러블리 눈웃음을 짓는 두 사람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차은호는 자신보다 강단이의 마음을 가장 먼저 생각하는 진지하고 어른스러운 사랑을 보여준다. 조금 느리지만 더 깊게 강단이의 삶에 물들어가는 차은호의 사랑과 그 마음을 눈치챈 강단이가 어떤 변화를 맞이하게 될지 궁금증을 높인다.


‘로맨스는 별책부록’ 제작진은 “강단이를 향한 차은호의 남다른 사랑법이 깊은 울림을 전하고 있다. 그런 차은호의 마음이 드디어 강단이에게 닿았다”며 “반환점을 돈 ‘로맨스는 별책부록’에 여전히 많은 이야기가 남아있다. 직진을 시작하는 차은호, 그 마음을 알게 된 강단이 사이에 사랑이 싹틀 수 있을지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