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고주원의 그녀 김보미, 미모에 걸맞는 직업?

나혜란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03-01 16:56: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연애의 맛’ 고주원 소개팅녀 김보미 직업이 지상직 승무원인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14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는 고주원-김보미 커플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고주원은 김보미로부터 취업 소식을 접했다. 김보미는 “저번에 만났을 때 공부하고 있다고 한 거 있지 않느냐. 저 그거 잘 돼서 이번 주부터 제주공항에서 근무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에 고주원은 “우리 더 멀어지는 거냐. 부산에서 언제 제주도로 가느냐”고 물었다. 김보미는 “저 지금 제주도”라고 말해 고주원을 놀라게 했다.


이후 고주원은 김보미를 만나기 위해 제주공항을 찾았다. 고주원은 반듯하게 올린 머리와 깔끔한 정장 차림을 한 김보미를 보고 “몰라볼 뻔했다”고 말했다.


고주원은 김보미에게 “진짜 축하해주고 싶었다”라며 꽃다발을 건넸다. 이어 “힘든 일 있거나 내 생각이 나면 연락하라”고 전했다. 이에 김보미가 “그래도 되나?”라고 물었고 고주원은 “그게 내 몫이다”라고 답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