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의 선물' 고미호, 남편이 부러워지는 미모와 몸매

나혜란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03-04 19:52:2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러시아 미녀로 유명한 고미호가 핫이슈로 급부상했다.


최근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고미호에 대한 궁금증이 확산된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그녀의 인생 스토리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과거 방송된 KBS <이웃집 찰스>에서는 러시아에서 온 모델 고미호의 사연이 소개되어 눈길을 끌었다.


우연히 접한 한국 드라마에 반해 무작정 한국으로 건너왔다는 고미호는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라는 제목에 맞춰 한국 이름까지 고미호로 지었다고 밝혔다.


한국 생활에 적응하던 중 지난해 남편을 만나 100일 만에 결혼에 골인했고, 남편은 건축 폐기물 수거 등 궂은 일을 마다않고 생활비를 감당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감동을 전한 바 있다.


한편, 네티즌들은 고미호 관련 기사에 다양한 댓글을 쏟아내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