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남동구, 새벽 1시까지 문 여는 공공심야약국 운영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0 17:09: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남동구는 심야 시간 의약품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구민들을 위해 밤 10시부터 다음 날 새벽 1시까지 문을 여는 공공심야약국 3곳을 운영한다.


현재 운영 중인 공공심야약국은 보광약국(경인로 586), 이약국(백범로 275), 365행복약국(논고개로123번길 35) 등 3곳이다.

보광약국은 매일, 이약국은 주5일(화·수·금·토·일), 365행복약국은 주2일(월·목) 운영 등으로 운영일이 구분된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늦은 시간에도 구민들이 약사의 복약지도 하에 안전하게 의약품을 구매할 수 있어 공공의료의 한 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공심야약국은 취약시간대(심야시간 및 공휴일) 전문 약사의 복약지도를 통한 의약품 오남용 예방 및 의약품 구입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것으로, 119나 120콜센터 및 구 홈페이지에서 자세히 알아볼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