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북구 운암3단지 재건축사업 철거현장 주변 시내버스 정류소 2곳 이설 완료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6-15 16:40:1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운암중 정류소 ⇨ 서광주농협 용산지점(진행방향 130여m)
운암3동행정복지센터 정류소 ⇨ 광주예술고 부근(진행방향 120여m)

▲ 광주광역시 북구 운암3단지 재건축사업 철거 현장에 위치한 운암중(좌측, 기존) 버스 정류소

광주광역시 관계자들이 운암중 버스정류장 현재 장소에서 130여m 떨어진 서광주농협 용산지점 부근으로 이전한 정류소에서 버스 운행지도에 나서고 있다. / 사진=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는 북구 운암3단지 재건축사업 철거 현장 인근에 위치해 있어 사고 위험성과 함께 시민들에게 불안감을 줄 수 있는 운암중과 운암3동행정복지센터 시내버스정류소를 15일 안전한 곳으로 이전해 운영 중이다고 밝혔다.

운암중 정류소(우미아파트 방향)는 현재 장소에서 130여m 떨어진 서광주농협 용산지점 부근으로 이전했다. 이 정류소는 시내버스 7개 노선, 119대 차량이 458회 운행 중이며 1일 이용객은 558명이다.

또, 운암3동행정복지센터 정류소(운암우성아파트 방향)는 현재 장소에서 120여m 떨어진 광주예술고 맞은 편으로 이전했다. 시내버스 1개 노선, 8대 차량이 89회 운행 중이며 1일 이용객은 93명이다.

이전된 정류소에는 버스조합과 운송업체 관계자들이 나와 임시정류소 운영 안내와 버스 안전 운행을 지도하고 있다.

당초 이설 예정이었던 운암3동행정복지센터 운암초교 방향 정류소는 철거 건물과 거리가 상당히 떨어져 있고 인근 아파트 주민의 시내버스 이용 접근성을 감안해 이설하지 않고 유지하기로 했다.

손두영 시 대중교통과장은 “철거공사가 중단됐지만 공사 현장에 인접한 버스정류소를 안전한 장소로 우선 이전했다”면서 “버스도착정보안내기 등도 빠른 시일 내에 옮길 계획이며 사업이 마무리되고 위험요소가 사라지면 원래 장소로 재 이설 하겠다”며 “버스 이용에 다소 불편이 있겠지만 시민 여러분의 넓은 이해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는 안전점검 특별주간인 6월14일부터 27일까지 2주 동안 지속적인 점검과정을 거쳐 정류소 인근에 위험 요소가 확인될 경우 자치구, 버스조합과 협의해 바로 이설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