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로컬푸드 판매 ‘드라이브 스루 마켓’ 개최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6 16:48: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삼가동 미르스타디움서…농특산물꾸러미‧쌀‧고구마 등 700개 선착순 판매 -
▲ 농특산물 판매 드라이브 스루 마켓 홍보 배너

[용인=오왕석 기자] 용인시가 코로나19로 인해 농산물 출하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업인들을 돕기 위해 ‘드라이브 스루 마켓’을 연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오는 29일 오후 2~4시 처인구 삼가동 용인미르스타디움에서 드라이브 스루 마켓을 열고 관내 농가에서 생산한 샐러드채소·표고버섯·풋고추·고구마·생땅콩·현미누룽지·오미자젤리·구운계란 등 8종이 들어있는 농특산물 꾸러미와 고구마(5kg), 백옥쌀(10kg) 등 3개 품목을 판매한다.

 

가격은 농특산물꾸러미와 백옥쌀이 각 3만원, 고구마는 1만5000원이다.

 

3개 품목 700개(농특산물꾸러미 300개, 고구마 200박스, 햅쌀 200포)를 선착순 판매하며 1인당 판매 개수 제한 없이 구매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농가도 돕고 고품질의 신선한 농산물을 편리하게 구입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만큼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주길 바란다”며 “로컬푸드 소비 확산을 위해 농업인과 소비자가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