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스마트도시 조성 가속화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20 15:07: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잠실·오금로에 스마트 쉘터·폴 설치··· 이달 착공
▲ 스마트쉘터 이미지. (사진제공=송파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스마트도시(smart city) 구축에 적극 나선다.


스마트도시란 사물인터넷 등 최신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한 스마트 플랫폼을 조성해 도시의 자산을 효율적으로 운영하고 시민에게 안전하고 윤택한 삶을 제공하는 도시를 뜻한다.

이를 위해 구는 송파구청 주변 잠실로 및 오금로에 스마트쉘터(smart shelter), 스마트폴(smart pole) 등을 설치한다고 20일 밝혔다.

스마트쉘터와 스마트폴 설치가 완료되면 도로, 전기 등 도시 인프라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공공 데이터를 신속하게 수집·활용할 수 있게 되며, 향후 축적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교통, 에너지 등 다양한 도시 문제 해결과 새로운 가치 창출을 기대할 수 있다.

오금로 중앙차로버스정류소 상에 설치될 스마트쉘터 1곳은 ▲태양광 지붕과 LED전광판 ▲에어컨 ▲공기청정기 ▲온열의자 등 등 다양한 기능을 담아 이용자의 편의를 높였다.

 

또한 잠실로 및 오금로 상의 가로등, CCTV, 공공WIFI 기능을 결합한 스마트폴 2곳과 함께 바닥보행신호등 설치를 추진하고 있다.

스마트시설 설치 사업은 ‘KT송파지사 복합시설 개발사업 주변도로 정비공사’와 연계해 이달 착공에 돌입, 오는 6월 말 준공 예정이다.

박성수 구청장은 “스마트쉘터, 스마트폴 설치 등 스마트도시 조성에 박차를 가해 구민에게 안전하고 윤택한 삶을 제공하는 송파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말 스마트 교통환경 TF를 구성해 벤치마킹, 전문가 자문회의 등을 거쳐 스마트 신규사업 발굴 및 기존 사업을 고도화하고 있다. 스마트 횡단보도 설치, 실시간 주차교통정보 모바일 서비스 추진, 스마트 가로등 감시제어시스템 구축 등 7개 핵심사업을 추진하는 등 스마트도시 구현을 위해 행정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