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지방도 2개 구간 '경기도 도로건설계획'에 선정 … 2023년 착공

민장홍 기자 / mj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04 15:02: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금당~선읍', '관리~유정' [시민일보 = 민장홍 기자] 경기 이천시는 경기도가 수립해 5일 고시하는 '제3차 도로건설계획(2021-2025)'에 시의 오랜 주민숙원사업인 지방도 2개 구간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5개년 계획을 보면 지방도318호선 '금당-선읍간(4.56㎞ㆍ2차로 신설)'과 지방도325호선 '관리-유정간(4.43㎞ㆍ4차로 확장)' 2개 구간이며, '금당-선읍간(총사업비 238억3000만원)'은 2023~2027년, '관리-유정간(총 사업비 376억5000만원)'은 2023~2029년 완공 목표로 추진한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 본격 추진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대상사업이 선정되도록 함께 노력해 주신 김인영, 성수석 도의원님과 관계자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도로가 완공되면 교통정체 해소는 물론 지역균형발전과 지역경제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환영의 뜻을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