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장애인체육회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경기도 종합우승" "성남시 선수단 큰 기여"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6 16:48: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윤지유 MVP, 정태현·오상미 3관왕’
 
[성남=오왕석 기자] 성남시장애인체육회(회장 은수미)는 대한장애인체육회에서 주최하고 경상북도장애인체육회에서 주관한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출전하여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두었다.

 

이번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10월 20일부터 10월 25일까지 6일간 경상북도 일원에서 대회가 진행되었다. 경기종목은 28개 종목이며, 참가인원은 7,437명(선수 5,534명, 임원 및 관계자 1,903명)이 참가하였다. 우리시에서는 14개 종목(게이트볼, 농구, 댄스스포츠, 배드민턴, 보치아, 볼링, 사격, 수영, 역도, 육상, 조정, 축구, 탁구, 골프), 47명(선수 42명, 감독·코치 5명)이 참가했다.

 

성남시장애인체육회에서는 이태복 상임부회장, 장정현 사무국장 등 임직원이 우리시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하며 경기장을 방문하여 선수들을 격려했다.

 

우리시 선수단 대회 결과는 금메달 20개, 은메달 11개, 동메달 13개를 획득하였으며, 2019년 대회(금메달 14개, 은메달 13개, 동메달 15개)에 이어(2020년 대회는 코로나로 인해 취소) 큰 성과를 거두어, 경기도가 종합순위 1위를 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수영 5관왕을 기대했던 우수선수인 수영 정태현 선수는 23일 수영 종목 선수 확진자 발생으로 수영장이 폐쇄 조치되면서 아쉽게도 3관왕에 만족해야 했다. 패럴림픽 영웅인 윤지유 선수는 3관왕을 달성했으며, 기자단 투표에서 총30표 중 16표를 얻어 대회 MVP(최우수 선수)로 뽑히는 영예를 안았다. 육상 오상미 선수 3관왕, 육상 김범진 선수는 2관왕에 올랐으며, 농구 민현식, 박세준, 김준원, 한동찬 선수, 볼링 이호성 선수, 조현수 선수, 최미정 선수, 수영 정홍재 선수, 축구 유호찬 선수, 탁구 장은봉 선수, 문성혜 선수, 파크골프 강경희 선수가 금메달을 획득했다.

 

한편, 성남시장애인체육회는 전국 유일하게‘장애인우수선수시스템’을 활용하여 장애인 아마추어 선수를 지원하고 있으며, 성남시 3만 6천여 장애인의 체육 복지 향상을 위해 노력해왔다. 또한 장애인 스스로 스포츠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장애인체육시설을 마련하고, 다양한 생활체육 프로그램 활성화를 통해 장애 극복의 조력자 역할을 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