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강동 더(The) 드림’ 사업 재개 및 확대 시행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4 10:55:4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강동 더(The) 드림 사업 활동 모습 (사진제공=강동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강동 더(The) 드림’ 사업을 22일부터 재개 및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강동 더(The) 드림은 주민들이 직접 자원재활용에 참여하여 자원선순환에 대한 가치를 지역공동체와 공유하는 사업으로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위해 유가보상을 하고 있다.

 

강동 더(The) 드림에 참여하는 주민은 휴대폰에 에코투게더(eco 2gather)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고 적립된 포인트는 계좌로 환급받거나 상품권으로 받을 수 있다.

 

앞서, 구는 성내2동 성내종합사회복지관에서 시범적으로 운영하던 ‘강동 더(The) 드림’ 사업을 ▲길동주민센터 ▲암사1동 주민자치회관 ▲천호1동주민센터 3곳을 추가적으로 확대하여 매주 금요일 오후1~4시 운영할 계획이다.

 

수거품목으로는 투명페트병, 플라스틱, 알루미늄캔, 철캔이며 배출방법으로 내용물을 비우고, 헹구고, 라벨 등을 제거 후 분리해서 100% 재활용될 수 있도록 깨끗하게 가져오면, 투명 생수병은 크기에 관계없이 10원, 그 외 품목은 kg당 ▲플라스틱 70~100원 ▲알루미늄 캔 500원 ▲철캔 70원을 보상받을 수 있다.

 

이정훈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에서 강동 더(The) 드림 사업이 재개될 수 있게 힘써 주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구는 재활용품의 올바른 배출과 수거를 통해 자원선순환 구축에 앞장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