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5일부터 가로수 은행 열매털이 작업

민장홍 기자 / mj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01 09:58:0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악취 불편 민원 해소 [시민일보 = 민장홍 기자] 경기 이천시가 오는 10월5일부터 가로수 은행나무 열매로 인한 악취를 차단하고 시민 불편을 조기에 해소하기 위해 ‘2021년 가로수 은행 열매털이 공사(수거작업)’를 진행한다.


이번 은행나무 열매털이 작업은 향교로부터 중리천로까지 시 지역내(관고동ㆍ창전동ㆍ중리동ㆍ안흥동) 주요구간 10개 노선에서 이뤄진다.

이 구간에는 총 1055주의 은행나무가 있으며, 그중 열매를 맺는 암나무 144주를 대상으로 작업이 이뤄진다.

시는 지난 23일 이천시농업기술센터에 채취한 은행열매에 대한 안정성 검사를 실시했으며, 잔류농약검사결과 적합하다고 판정됨에 따라 지역내 경로당, 사회복지시설 및 원하는 시민들에게 신청을 받아 무상 제공할 계획이다.

시 산림공원과는 이번 작업으로 자연 낙과로 인한 도로변 악취 및 은행 무단 채취로 인한 가로수 훼손 등을 줄일 수 있다고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 시민 호응도 등을 보아 확대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엄태준 시장은 “수거 작업을 빠르게 추진해 해다마 반복되는 은행나무 열매로 인한 시민불편을 최소화하고 쾌적한 가로환경이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