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SK 하이닉스, 도자기 기획 판매전 맞손

민장홍 기자 / mj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3 16:09: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민장홍 기자] 경기 이천시와 세계적 반도체 기업 SK하이닉스가 '도자·공예문화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SK하이닉스와 함께하는 이천 도자·공예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의 일환으로 SK하이닉스 이천 본사 R&D센터 행복미술관에서 12일부터 오는 5월14일까지 5주간 열리는 이번 행사는 전통도자기의 우수성을 대표하는 이천 도자기 명장들의 작품 전시와 현대적 감각의 도자, 공예 제품 기획 판매전을 동시에 개최한다.

도자 공예 문화의 우수성을 국내·외에 알리는 데 앞장서 온 시가 지역사회와 협력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추구하는 SK하이닉스와 함께 시민과 기업의 상생을 위해 기획한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천 예술인의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침체 위기에 놓인 도자 산업의 회복 방안을 함께 모색해 이천 도자·공예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추진됐다.

오랜 시간 한 길만을 걸으며 한국 전통 도자 예술의 진수를 알려 온 해강 유광열 명장을 필두로 이천을 대표하는 도자기 명장 23명의 대표 작품을 선보이는 '이천 도자기 명장전'은 사라져 가는 전통 도자기의 아름다움과 그 가치를 알리기 위해 기획된 뜻깊은 전시다.

또한 이천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도자, 공예인 29명이 수공예로 제작한 'SK하이닉스 이천도자기 특별 굿즈' 67종은 전통 기술에 현대적 감각을 더해 실용성과 디자인을 두루 갖춘 도자 제품과 더불어 천연재료로 만든 향 및 유리공예 제품 등을 SK하이닉스 사내에서 전시해 지속적인 판매로 이어지게 할 전망이다.

엄태준 시장은 “이천의 대표 문화 콘텐츠인 도자기와 공예 제품을 지역대표 기업인 SK 하이닉스에서의 전시, 판매해 지역의 대기업과 소상공인의 상생 클러스터 구축이라는 매우 의미 있는 행사”라며 “앞으로 지역 공예산업 활성화를 위한 지속적인 협력과 노력을 통해 이천을 넘어 대한민국 모든 국민이 도자 공예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