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중앙동, 도배·전기 기술자 2명과 재능기부 봉사 협약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6-23 16:53: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중앙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도배·전기 기술자 2명과 재능기부 봉사 협약을 맺었다..jpg

[용인=오왕석 기자] 용인시 처인구 중앙동은 23일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도배·장판 시공과 전기 기술을 보유한 관내 주민 등 2명과 재능기부 봉사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도배·장판 전문 시공사인 김광성씨와 전기 기술자인 문근욱씨가 재능기부로 어려운 이웃을 돕고 싶다는 의사를 직접 동에 전달해와 진행됐다. 김 씨는 관내서 오랫동안 지물포를 운영해 왔으며 문 씨는 지역 주민으로 동부동에서 전기자재상을 운영하고 있다.

 

이들은 우선 주거환경 개선이 시급한 관내 취약계층 4가구를 대상으로 도배·장판 시공 등 간단한 집수리와 전기점검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 추가로 재능기부 봉사를 하기로 했다.

 

김광성·문근욱씨는 “내가 가진 재능과 자원을 십분 활용해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어 재능기부 봉사를 결심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평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자발적으로 봉사를 약속해 주신 두 분께 고맙다”며 “다양한 민간자원을 발굴해 복지사각지대를 줄여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