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무연고 사망자 위한 ‘공영장례지원’ 추진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9-18 23:51: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고양시 소재 원당연세장례식장(덕양구 성사동)과 업무 협약을 최근 체결하고, 저소득주민과 무연고사망자의 ‘공영장례지원’에 나선다.

구는 지난 3월에도 저소득주민 및 무연고 사망자에게 공영장례를 지원하고 장례지원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지역 내 장례식장 3곳과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협약을 체결한 장례식장은 은평구에 주민등록을 둔 기초생활수급자를 대상으로 연고자 없이 사망 또는 연고자의 거부·기피 등으로 장례를 치를 수 없는 경우에 안치, 고인 모심, 빈소 마련 등 장례 절차를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협약 체결로 은평 외 지역에서 사망한 은평구 기초생활수급 무연고사망자에게 빠른 시일 내 장례를 치를 수 있도록 해 존엄한 삶의 마무리를 도울 수 있게 됐다고 구 관계자는 설명했다.

구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통해 은평 외 지역에서 발생한 은평구 저소득 무연고 사망자가 장례까지 오랜 시간 안치실에서 방치되지 않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영장례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