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선새마을금고, 인천시 중구 도원동에 사랑의 좀도리 쌀 전달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1-25 16:34: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천=문찬식 기자] 인천 중구 도원동 행정복지센터(동장 고경훈)는 24일 신선새마을금고 이익창 이사장, 이운봉 부이사장, 이원도 이사, 박길정 중구노인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좀도리 쌀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신선새마을금고에서 기탁한 사랑의 좀도리 쌀 60포(165만원 상당)는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새마을금고의 ‘사랑의 좀도리 운동’은 옛날 우리 어머니들께서 밥 지을 때 쌀을 미리 한 술씩 덜어내어 부뚜막의 단지에 모았다가 어려운 사람을 도왔던 「좀도리」의 전통적인 정신을 계승한 모금 운동으로, IMF 외환위기 이후 저소득층이 급증함에 따라 이웃들의 고통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사랑의 좀도리운동을 시작하여 현재까지 이어오고 있다.

이익창 이사장은 “신선새마을금고는 사랑을 나누고 행복을 더하는 따뜻한 금융으로 운영이익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것은 당연하다”며 “앞으로도 이웃사랑 실천을 위해 지역사회 공헌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고경훈 도원동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도 이웃사랑을 실천해 주신 신선새마을금고 회원과 임직원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도원동에서도 소외된 이웃 발굴과 촘촘한 복지서비스 연계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