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미세먼지 종합관리대책 최종보고회 개최

김정수 기자 / kj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2-01 16:55:1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오산=김정수 기자] 경기 오산시가 30일 환경사업소 홍보관에서 미세먼지 발생요인 및 실태조사를 통한 종합관리 대책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1일 전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안양대학교 산학협력단에서 2020년 6월부터 올해 12월까지 총 18개월간 용역을 진행했다.


이날 용역 보고회에서 초미세먼지의 수용모델 결과 시의 미세먼지 기여도는 2차 황산염>토양>생물성연소>2차 질산염>오일연소>석탄연소 순으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1차 배출원에 직접적인 입자상 물질의 영향보다는 2차 오염원인 가스상 물질의 영향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미세먼지 발생 원인으로 지적된 배출원 저감을 위해 용역 분석 결과를 토대로 부서별 역할과 추진계획을 재정비해 미세먼지로부터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용역을 수행하며 착수, 중간, 최종보고회에 제시된 의견들을 적극 수렴해 효율적인 오산시 미세먼지 저감 종합대책 수립 등 다양한 정책을 시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