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토지정책 우수기관에 선정

전용원 기자 / jyw@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2-02 16:13:4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경기도 토지정보업무 평가
개별공시지가 상담제 호평
[광주=전용원 기자] 경기 광주시는 ‘2021년 토지정보업무 종합평가’에서 토지정책 분야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경기도에서 실시한 토지정보업무 종합평가는 공정한 부동산 정책추진과 양질의 다양한 토지정보서비스 제공을 위해 매년 도내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토지정책·지적관리·부동산관리·부동산공정·공간정보드론·주소정보·지적재조사 등 토지정보 업무를 7개 분야로 나눠 토지정보 업무추진 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토지정보 업무추진 평가 중 ‘토지정책 분야’는 개별공시지가 조사·산정 계획 수립 및 실적, 산정지가 검증현황, 이의신청 처리현황, 홍보실적 및 예산집행 실태 등 공정하고 객관적인 개별공시지가 산정 여부와 개발부담금 부과·징수 실적, 체납액 징수대책 마련 및 추진실적, 제도개선 등 개발이익의 효율적 환수로 나눠 평가했다.

특히 시는 ‘개별공시지가 감정평가사 상담제 운영’을 통해 시민과 더불어 소통하는 현장중심의 행정서비스 구현으로 지가 공시제도의 신뢰성 제고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으며, ‘개발부담금 납부기한 사전 문자알림 서비스’를 실시해 개발부담금 징수율 향상을 위한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아 ‘토지정책 분야’ 우수기관으로 경기도 기관표창 및 공무원 표창을 각각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아울러 시는 ‘공간정보드론 분야’에서도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대외환경임에도 공간정보 관리 및 공간정보 보안 향상과 드론을 활용한 지적업무 추진의 공로를 인정받아 공무원 표창을 받게 됐다.

신동헌 시장은 “올해 좋은 성과를 얻은 만큼 오는 2022년에도 신뢰받는 토지정책 추진 및 오직 광주시민을 위한 행정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