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삼성전자 기흥사업장과 지역 상생 발전 방향 논의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1-21 17:40:3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손상훈 구청장, 현장민원실 방문해 직원 애로사항도 청취
▲ 손상훈 기흥구청장(사진 오른쪽 첫번째)이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내 위치한 현장민원실을 살펴보고 나와 관계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용인=오왕석 기자] 손상훈 기흥구청장이 21일 용인시 기흥구 농서동에 있는 삼성전자 기흥사업장을 방문해 지역 상생 발전을 위한 협력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4년부터 지역 주민과 소통하는 정기협의체인 삼성전자·용인소통협의회를 구성하고 기업과 지역사회의 상생 발전을 위한 다양한 연계 활동과 행사 후원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손 구청장은 삼성전자·용인소통협의회를 담당하고 있는 파운드리사업부 관계자를 만나 올 한해 지역을 위해 함께 진행할 협력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기흥사업장 내에 설치된 현장민원실에 방문해 민원인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는지 살피고, 근무하고 있는 직원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손 구청장은 “지역사회와 끊임없이 소통하고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삼성전자에 감사하다. 올해도 지역을 위한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한다”면서 “앞으로도 관내 기업과 지역사회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기흥사업장 내 현장민원실 이용 편의를 위해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