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진관사 태극기’ 게양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26 15:14: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진관사 태극기’ 가로기 게양 모습.(사진제공=은평구청)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은평구(구청장 김미경)가 제101주년 3·1절을 맞아 ‘진관사 태극기(등록문화재 제458호)’를 27일~3월1일 은평구 주요 간선도로에 게양한다.

 

진관사 태극기 게양은 2015년부터 은평의 독립운동가인 백초월 스님 선양사업의 일환으로서 매년 삼일절과 광복절에 게양하여 은평구의 특색 있는 사업으로써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2016년에는 '백초월 스님 선양사업 공동추진 협약'에 따라 경남 고성군과 함양군에서도 진관사 태극기를 게양하는 등 선양사업을 이어오고 있다.

 

 

은평구가 가로기로 게양하고자 하는 등록문화재 제458호인 ‘진관사 태극기’는 백초월 스님이 독립운동 당시 사용한 태극기로서 2009년 5월 26일 진관사 칠성각 해체 및 보수공사를 진행하던 중 불단과 기둥 사이에서 발견되었으며, 발견당시 독립운동자료들이 함께 발견되어 그 역사적 가치가 매우 큰 문화재이다.

 

은평구는 자랑스러운 독립의 상징인 백초월 스님의 진관사 태극기가 품고 있는 큰 정신을 은평구민이 자랑스럽게 느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