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박물관 및 산하 박물관, 다채로운 문화 행사 개최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5-10 08:34:4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_메인포스터
[울산=최성일 기자]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2021년 박물관·미술관 주간(5월 14일~23일)’을 맞아 울산박물관, 울산대곡박물관, 울산암각화박물관,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에서 다양한 문화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추진하는 전국 행사인 박물관·미술관 주간행사 ‘박물관의 미래: 회복과 재구상’에 동참하고 지역 사회에 박물관의 의미와 역할 등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울산박물관에서는 ‘울산 여행의 시작, 울산박물관’이라는 주제로 태화사지 십이지상 사리탑 만들기‘, ‘울산박물관 보물탐험대 스탬프 투어’, ‘울산박물관 특별전 연계 동양화 부채만들기 체험’, ‘가족영화 관람’, ‘열린 역사문화강좌’, ‘원형극장’ 등을 운영한다. 


대곡박물관에서는 ‘다독다독 울산대곡박물관, 휴식과 즐거움의 뜰‘을 주제로 ‘대곡박물관 우수관람자 선발고사’, ‘스탬프투어 도장깨기 뮤지엄꾹’, ‘어린이 고고학 체험교실’, ‘서부 울산역사 알아보기’ 등을 운영한다.


암각화박물관에서는 ‘박물관 에코백 디자이너의 피디(P·D)수첩’이라는 주제로 박물관 에코백 만들기 체험을 진행한다.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에서는 ‘오색빛깔 제방마을’이라는 주제로 약사제방의 축조 색칠놀이를 가정에서 비대면 방식으로 운영한다. 


울산박물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방역수칙을 잘 지키면서 박물관에서 문화체험을 하며 치유(힐링)의 시간을 가져보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