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대구면 하저어촌체험마을 물놀이장 개장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05 11:13: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강진군 대구면 하저마을 물놀이장에서 물놀이를 하고 있는 피서객들 / 사진=강진군 제공

[강진=정찬남 기자] 어촌생활을 온몸으로 체험할 수 있는 가족단위 여름휴가 명소가 있다.
바로 연간 3천여 명에 달하는 이용객들이 방문하는 강진군 대구면 하저 어촌체험마을이다.

하저 어촌체험마을은 승선체험, 바지락 갯벌체험, 해안가 산책 등 다양한 체험을 즐길 수 있는 어촌 관광형 체험마을이다. 특히, 어린이도 쉽게 참여할 수 있어 가족단위 여행객들에게 인기가 많다.

특히, 지난해 마을에서 스스로 비용을 투입해 운영을 시작한 물놀이장은 조립식 수영장과 워터슬라이드, 파라솔, 샤워장, 이동식 화장실 등 편의시설과 휴식공간을 갖추고 바로 옆에는 탁 트인 강진만의 경관으로 볼거리를 제공한다.

올해는 지닌 2일 물놀이장을 개장했으며, 매일 10시 ~ 17시 30분까지 운영하고 하루 이용료는 1인 기준 5천 원이다.

또한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관광객이 안심하고 어촌체험을 즐길 수 있도록 방역·위생 관리도 강화했다. 소규모 가족단위 체험 위주로 진행하여 체험객 간 접촉을 최소화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올해도 하저어촌체험마을 물놀이장을 많은 관광객들이 이용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체험객들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도록 방역·위생 관리에 만전을 기해, 어촌체험마을 운영이 더욱 활성화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