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공드린 주방’, 대한민국 지방자치 경영대전서 행안부장관상 수상

손우정 기자 / sw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18 16:00: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구리=손우정 기자] 경기 구리시는 최근 '제17회 대한민국 지방자치 경영대전' 시상식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구리시 공유주방 언택트 창업 활성화’ 사업이 지역경제 분야에서 우수사례로 최종 선정된 결과이다.

공유주방 언택트 창업 활성화를 위한‘구리시 공드린 주방’은 공공기관 최대규모(845㎡)의 융합형 외식 창업 지원 공간으로 18명의 최종 입주자 선정 절차를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11월 개관을 앞두고 있다.

이 사업은 시 유휴시설을 활용해 구축한 것으로, 예산 절감 효과와 함께 신규 창업을 통한 지역 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 정책이다.

시는 시설 지원 뿐만 아니라 공유주방 창업자들이 공유주방 입주 후에도 역량 강화로 창업 생존율을 높이고 사업에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공유주방을 직접 관리·운영함으로써 ‘구리시 공드린 주방’의 브랜드화를 위해 더욱 힘쓸 계획이다.

안승남 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폐업 위기에 몰린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고심해 만든 정책으로 대한민국 지방자치 경영대전이라는 공신력 있는 대회에서 장관상까지 수상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시는 지속 가능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정책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추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