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2021 아트로드' 3차 공연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9-29 15:31: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관내 대학생 공연 지원을 통한 청년문화 활성화
용인시 소재 6개 대학 참여
 

 

[용인=오왕석 기자]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은 ‘경기도 문화의 날’을 맞이해 10월 2일 오후 6시 죽전야외음악당에서 용인시 대학생 문화축제 <2021 아트로드> 사업의 마지막 공연을 진행한다.

 

아트로드(ArtRoad) 사업은 ‘대학생 중심 청년문화거리’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청년문화를 선도하는 대학생들이 주인공이 되어 잠재된 문화예술 능력과 재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용인문화재단에서 중점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공연 문화 사업이다.

 

2019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3년째 진행되는 <아트로드>는 해가 거듭할수록 대학생들의 노력과 열정을 용인시민과 함께 교감할 수 있는 용인의 대표적인 젊은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는 7월과 8월에 걸쳐 동백호수공원 및 죽전야외음악당에서 2회 공연을 진행했고 10월 2일오후 6시에 파이널 무대를 앞두고 있다.

 

파이널 무대에는 강남대(K-POP), 경희대(뮤지컬), 단국대(클래식), 명지대(응원단), 용인대(힙합), 한국외대(아프리카 민속춤)등 총 6개 대학 재학생들이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선보이는 것 외에 ‘고등래퍼3’ 우승자인 가수 이영지가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축하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본 공연은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해 객석 간 거리 두기, QR체크 및 발열체크 확인 등을 통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