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사랑 국화작품전 개최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1-03 16:22:4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주요관광지서 12일까지 선봬

[진도=황승순 기자] 전남 진도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마음의 위로와 휴식을 주고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주요 관광지와 공공장소 10여곳에서 ‘진도사랑 국화작품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

3일 군에 따르면 진도개테마파크에 위치한 진도아리랑식물원과 소노호텔&리조트 진도, 송가인마을, 진도휴게소 등 주요 관광지에서 ‘진도사랑 국화작품 전시회’를 열고 있다.

1만여점의 수준 높은 국화ㆍ분재 작품과 진도개, 홍주 조형 작품 등이 전시되고 있는 진도사랑 국화작품전시회는 오는 12일까지 열릴 예정이다.

전시회는 국화산업화연구회원 35명이 1년간 22회의 교육과 실습을 통해 완성된 분재 작품을 함께 전시하고 있으며, 진도아리랑식물원내에 셀프 카페를 개장, 국화 작품도 관람하고 전통차를 마실 수도 있다.

또 올해는 아리랑식물원에 전시된 분재 작품을 시작으로 진도개테마파크, 향토문화회관, 운림산방, 진도타워, 진도군청, 진도읍사무소, 소노호텔&리조트 진도, 송가인마을, 진도휴게소 등에 분산 전시하고 있다.

전시회는 조형국, 분재국을 비롯해 현애작, 화단국 등 다양한 국화작품을 전시하고 있으며, 관람객은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등 방역 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국화꽃을 관람한 연인, 가족 단위 관광객들은 “진도군 관광지 곳곳에 국화 작품으로 포토존을 예쁘게 단장해서 가을철 진도군에서 행복한 추억을 만들 수 있었다”며 즐거워 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