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2021 전남국제농업박람회 참여로 농특산물 적극 홍보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2 17:27: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쌀귀리, 전통장류 등 20여 종 농특산물 홍보 및 특판 행사 등

▲ 전남농업기술원 일원에서 열리고 있는 .2021국제농업박람회 강진 농·특산물 직판 홍보 부스 / 사진=강진군 제공

[강진=정찬남 기자] 전남 강진군은 지난 21일부터 오는 31일까지 11일간, 전남농업기술원 일원에서 2021국제농업박람회에 참여해 청정지역 강진 농·특산물 우수성 알리기에 나선다.


군 통합부스는 청정지역 강진에서 생산되는 쌀귀리, 전통장류, 파프리카, 쌀, 버섯 등 20여 종의 농·특산물을 관람객들에게 선보이고, 판매관에는 도두맘 영농법인 작두콩차 등 3개 업체가 입점해 활발한 판촉 활동을 벌인다.


또, 귀농 창업 홍보관에서는 강진군 귀농‧귀촌 지원사업 안내 홍보와 아울러 도시민 유치 활동, 귀농 창업농가 개발품 전시하고 판매하며 주도로에는 청자와 강진만 갈대, 가고 싶은 섬 가우도 등 강진 대표적인 상징물로 연출된 남도 정원 포토존이 설치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관람객 분산을 위해 강진군 방문의 날로 지정된 26일에는 군 농업인 단체 등이 참여해 강진 농·특산물 알리기 행사와 특판 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 행사도 진행한다.


이번 국제농업박람회는 ‘농업이 세상을 바꾼다. 미래를 꿈꾸는 스마트농업’이라는 주제로 농식품관, 힐링정원, 스마트농업관 등으로 구성해 국내외 첨단 농업기술과 미래농업 모델을 제시하는 장으로 펼쳐진다.


코로나19 상황에서 개최되는 박람회는 안전한 관람을 위해 모든 입장객에게 QR코드 출입증이 발급되고, 박람회 홈페이지에서 사전예약하면 입장권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김춘기 강진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박람회에서 강진의 다양한 우수 농·특산물 홍보 판촉에 적극 나서겠다”며, “영농철로 바쁜 시기지만 우리 농업인들도 틈나는 대로 박람회장을 찾아 코로나로 지친 심신도 달래면서 변화하고 있는 첨단 미래농업을 직접 보고 체험하는 기회를 가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