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아이키우기 좋은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 개소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2-02 11:05: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여성가족부 공모사업 선정 코아루아파트 주민공동시설에 마련

▲ 명현관 해남군수(좌측부터 5번)와 김병덕 해남군의회의장(좌측부터 4번) 이 지난 11월 30일 해남읍 코아루아파트에서 지역 주민들 및 어린이들과 함께 해남군 최초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 개소식 행사를 갖고 있다. / 사진=해남군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은 11월 30일 해남읍 코아루아파트에서 지역 주민들과 어린이들이 함께 한 가운데 해남군 최초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 개소식을 가졌다.

코아루아파트 공동육아나눔터는 130.23㎡ 규모로 공동육아를 할 수 있는 놀이 및 활동공간, 프로그램실 등과 함께 사무실과 각종 기자재, 완구, 보드게임류 등이 설치·구비됐다.

신한금융그룹에서 시설비를 후원받아 설치됐으며, 해남군가족센터(센터장 정광선)에서 11월 1일부터 운영 중으로 여성가족부와 전라남도, 해남군에서 2명의 인건비가 지원된다.

코아루아파트 공동육아나눔터는 지역주민 누구나 신청해서 이용할 수 있는 열린 공간으로 운영된다.

초등학교 13세 이하 아동들에게 안전한 돌봄을 제공하며 부모들이 모여 육아 경험과 정보를 공유하고, 3가정 이상 그룹을 구성하여 육아나눔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방식으로 함께 만들어가는 지역공동체로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개소식에서는 명현관 해남군수와 지역 아이들과 함께 장래 희망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각자의 꿈을 소망 카드에 적으면서 소감을 나누는 즐겁고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김요섭 코아루아파트 주민대표는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시기에 공동육아나눔터가 개소되어 부모들이 교육정보를 나누고 아이들이 친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안전한 놀이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해남군은 내년 해남읍 구교리에 ‘땅끝가족어울림센터’가 건립되면 두 번째 공동육아나눔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땅끝가족어울림센터는 해남군가족센터, 공립해남어린이집, 다함께돌봄센터, 장난감도서관, 실내놀이터 등을 갖춘 맞춤형 복합서비스 가족어울림 공간으로 운영된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자녀 돌봄은 부모만이 아니라 지역과 사회가 함께해야 하는 일로 공동육아나눔터를 통해 아이들이 함께 어울려 사회성을 기르고 부모들이 모여 정보를 나누고 소통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맞벌이 가구가 증가하는 상황에서 양육 부담을 줄일 수 있는 가족 친화적인 사업을 더욱 확대해 아이키우기 좋은 해남군을 만들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