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쇼핑족, 낮엔 ‘생필품’ 밤엔 ‘패션’

뉴시스 /   / 기사승인 : 2014-12-17 15:32:1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모바일 쇼핑족은 낮에는 생필품과 여가용, 저녁에는 패션과 미용상품 등을 주로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티몬은 시간별 모바일 구매 분석한 결과, 출근 시간대인 오전 6~9시에는 생활·식품의 비중이 25%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근무 시간대인 오전 9시에서 오후 6시까지는 여행·레저, 지역 상품이 20~27%의 가장 높은 매출 비중을 차지했다.

퇴근 시간대인 오후 6~9시에는 지역 상품이 33% 비중을 차지했다. 자정을 넘긴 심야와 새벽 시간대에는 패션·뷰티 상품의 매출 비중이 30~35%까지 올랐다.

올해 모바일에서 구매가 가장 많이 이루어진 시간대가 남성의 경우 퇴근 전인 오후 5시, 여성은 점심시간 전인 오전 11시였다. 반면 지난해에는 남녀 모두 잠들기 전인 오후 11시였다.

티몬은 최근 2년동안의 고객 구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남성의 모바일 구매 비중은 지난해 35%에서 올해 55%로 증가했으며, 여성의 경우 70%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전체적인 매출에 있어서도 전년 대비 100% 성장해 모바일 거래액은 2배 이상 커졌고, 결제 비중은 지난해 평균 45%에서 올해 월 기준 최대 75%까지 올라섰다.

한편 모바일에서 가장 높은 성장률을 보인 카테고리는 여행·레저 부문으로 전년대비 166%가 성장했으며, 가전·디지털이 134%, 패션·액세서리가 109%, 도서·취미 103% 순으로 나타났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시스 뉴시스

기자의 인기기사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