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의회, '區 정신건강 위기대응체계 구축 조례안' 임시회 본회의서 수정가결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0 17:08: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송순효 의원 대표발의
▲ 송순효 의원. (사진제공=강서구의회)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강서구의회(의장 이의걸) 송순효 의원이 대표 발의한 '서울특별시 강서구 정신건강 위기대응체계 구축에 관한 조례안'이 최근 열린 제282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수정가결됐다.


이 조례안은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정신건강 위기상황에 대한 대응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자타해 고위험 정신질환자 및 자살시도자 정신응급 진료를 위한 24시간 응급입원이 가능한 공공병상 확보의 필요성을 주장했던 송 의원은 "정신과적 응급상황 발생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반면 야간과 휴일에 입원 가능한 정신의료기관 부족으로 응급입원에 많은 어려움이 따른다. 이번 조례 내용에 정신건강 위기상황에 대한 경찰서, 소방서, 정신의료기관 등 관계기관의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신속히 개입해 응급입원 등의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지정정신의료기관에 관한 사항까지 담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조례 제정으로 구민의 안전과 정신건강 증진에 많은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