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진희 경기도의원, 4단계 스쿨넷 사업 정담회

채종수 기자 / cjs7749@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19 16:04:5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황진희 의원이 경기교사노동조합 관계자 등과 경기도교육청 4단계 스쿨넷 사업 현장의견 청취 정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의회)

 

[수원=채종수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부위원장 황진희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천3)이 최근 도의회 부청상담소에서 경기도교육청의 '4단계 스쿨넷 사업'에 관한 공익감사 청구 관련 조사 소위원회 본격 활동을 앞두고 교육 현장의 의견 및 어려움을 청취하는 정담회를 열었다.


4단계 스쿨넷 서비스 사업은 각급학교와 교육행정기관에서 이용하는 인터넷 통신서비스 사업으로, 3단계의 종료 후 4단계 추진에 앞서 인터넷 통신사업자 선정 주체 및 추진 여부를 두고 학교와 교육청이 갈등을 빚고 있다.

이날 정담회에는 경기도교원단체총연합회,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경기지부, 경기교사노동조합 관계자가 참석했으며, 조사 소위원회는 19일부터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이날 교원단체 관계자는 4단계 스쿨넷 사업을 진행함에 있어 학교 이관 시 학교현장에 가져올 혼란과 갈등을 설명하면서 "학교가 교육활동에 집중하기 위해서 사업의 학교 이관을 즉시 중단해야 함과 현장과의 소통이 필요함"을 강력히 요청했다.

이에 황 의원은 교육자치를 펼치는 교육행정이 일방적 교육행정 진행에 대해 심히 우려를 표하면서 "경기도의회가 이번 조사 소위원회 활동을 통해 교육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할 수 있도록 해 아이들의 좀 더 나은 학습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한발 앞장서 노력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