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 확진 7994명··· 1주일 연속 1만명 미만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6-16 15:38: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외 유입 90명으로 비중↑··· 누적 변이 유입 176건
UNIST연구팀 "오는 29일 신규 확진 3956명" 예측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16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7000명대 후반을 기록하며 1주일 연속 1만명 아래를 유지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보다 1441명 줄어든 7994명으로, 총 누적 확진자는 1825만6457명으로 집계됐다.

국가수리연구소의 복수의 연구팀은 이달 말까지 확진자 수가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으며, 이창형 울산과학기술원(UNIST) 수리과학과 생물수학랩 연구팀은 오는 29일 3956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할 수 있다고 예측했다.

또 해외유입 사례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지난 8일부터 입국자 격리면제와 국제선 항공편 증설 시행으로 입국자 수가 증가하며 해외유입도 함께 늘어났을 가능성이 있다. 전파력이 기존 오미크론보다 강한 세부계통 변이 유입도 늘어 지난주까지 누적 176건 확인됐다.

이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은 90명으로 전날(104명)보다 14명 적지만, 확진자 중 비중은 전날보다 조금 더 높다. 나머지 7904명은 국내에서 감염된 지역발생 사례다.

정부는 전날 국민건강영양조사 항체양성률 조사에서 94.9%가 항체를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며 코로나19 확산 가능성이 높지 않아 당분간 입국 규제를 완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날 지역별(해외 유입 포함) 신규 확진자 수는 경기 1993명, 서울 1549명, 경북 558명, 대구 466명, 부산 457명, 경남 441명, 인천 338명, 충남 320명, 강원 315명, 울산 284명, 충북 245명, 전남 239명, 전북 207명, 대전 195명, 광주 187명, 제주 131명, 세종 65명, 검역 4명이다.

전날 사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8명으로, 직전일(9일)보다 1명 줄며 사흘 연속 한 자릿수를 기록했다.

연령별로는 80세 이상이 6명(75.0%)으로 가장 많고, 60대와 50대가 각 1명이다.

누적 사망자는 2만4407명, 코로나19 누적 치명률은 0.13%다.

위중증 환자 수는 98명으로 전날(93명)보다 5명 늘었으며, 닷새 연속 두 자릿수를 기록 중이다.

중증 병상 가동률은 7.9%로 지난 4일부터 13일 연속 10% 미만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