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 공룡박물관, 위드 코로나 문화예술로 일상을 잇는 기획전시 개최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1-25 15:51: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紙물에 만듦새 작품 전시

▲ 해남공룡박물관 1층에 마련된 지승공예 작품전 / 사진=해남군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에서는 하연 김희숙 작가 한지 공예품 60여 점을 ‘위드 코로나 문화예술로 일상을 잇는(紙물에 만듦새)' 기획전시전으로 개최하고 있다.

이달11일부터 12월 20(월)일까지 해남공룡박물관 1층 기획전시실에 마련된 이번 ‘지물에 만듦새’ 작품전은 다양한 염색 한지로 오색전지기법, 지장기법, 지승기법, 지호기법 등으로 제작 및 지태 칠을 해 옛것을 고증했다.

이번 전시는 사라져가는 소중한 문화유산 ‘전통지물 기법’을 계승 발전시켜 전통미와 현대적인 조형미를 더해 이해하고 예술적 가치가 높은 우리 문화예술에 대한 인식 전환의 계기가 되는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하연 김희숙 작가는 “옛 기물들을 재현해 보고 전통적인 방법과 현대 소재 및 기법들을 융 ㆍ 복합해 구현해보고 사라져가고 있는 우리 것에 소중함을 알리고자 한다.”며 “전시된 작품들을 통해 옛 선조들이 자연 친화적인 소재 한지로 필요한 물품들을 직접 제작하고 식물성 기름과 지태 칠을 해 일상에 사용하는 생활 속 지혜를 엿볼 수 있다.”고 말했다.

박물관 관계자는 “그동안 코로나 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전통문화예술로 힐링하는 시간을 제공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해남 군민들이 일상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문화예술의 활성화와 대중화에 이바지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