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거버넌스] 전남 영암군, 군정 홍보플랜 다각화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5 14:03: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다양한 채널로 생생정보 신속 전달··· 소통·공감 홍보로 열린 군정 실현
유튜브·인스타그램·페이스북등 SNS 통해 군정소식 제공
'사진으로 보는 근·현대사' 책자 연내 발간 추진
오래된 사진에 담긴 영암의 과거와 현재
▲ 전동평 군수(오른쪽)가 지난해 한국평화언론인 대상 시상식에서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영암군청)

 

[영암=정찬남 기자] 전남 영암군은 다양한 매체를 통한 군정 홍보로 군정 시책에 대한 군민 공감을 형성함과 동시에 지역의 역사와 발자취를 되돌아보며 군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알리는 데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군민들에게 다양하고 알찬 정보를 제공해 생활에 유익한 도움을 주는 등 시대의 흐름을 앞서나가고 있는 영암군의 홍보플랜을 <시민일보>는 확대해 본다.


■ 군민들에 실시간 주요 소식 전파 

영암군은 요즘 시대 더욱 다양해져가는 홍보매체를 통해 행정 서비스 수요자인 군민들에게 실시간으로 군정 주요 소식, 긴급 뉴스, 명소, 행사 등을 알리고 전파하며 소통·공감홍보를 적극 제공하고 있다.

또한 기의 고장 영암이라는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해 홍보계획을 수립하는 것에서부터 시작해 변화하는 환경과 트렌드에 맞춰 군정 추진을 비롯해 주요 명소 및 문화 유적, 명품 농축산물 등의 홍보에 주력하며 영암을 알리는 일에 앞장서고 있다.

군정 각 분야에 세밀한 정보까지 군민들에게 알리고자 하며 군민들에게 전달할 홍보자료 발굴에 매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군민들이 관심을 가질만한 축제, 공연, 각 사업부서의 주요 사업 및 지역 행사까지 신속히 사진 및 영상화해 기록 보존 및 홍보 자료로 적극 활용해 방송을 비롯한 언론 및 SNS를 통해 신속히 전파, 군민들이 적절한 시기에 바로 알 수 있게 정보들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기존 방송, 신문 등 각종 언론매체 뿐만 아니라 시대에 변화에 따른 군 공식 SNS “기찬영암”(유튜브, 페이스북) 및 영암뉴스(인스타그램) 활용해 각종 군정 소식 및 긴급 뉴스를 신속히 공유·전파하고 있다.

또한 올해부터 “기찬영암” 카카오톡 채널 또한 운영을 시작했으며 친구를 모집하고 등록된 친구들에게 군정뉴스를 신속히 발송하는 등 SNS 홍보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더불어 20명의 SNS서포터즈를 운영해 각 사업 담당 부서와의 연계를 통해 서포터즈의 참신하고 개성적인 아이디어가 반영되면서도 신속한 군정 홍보를 이루고 있다.

■ 사진자료 통해 되짚어보는 영암의 근현대사

군은 올해 큰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다. 바로 1930년대에서 최근까지 영암의 시대상을 엿볼 수“사진으로 보는 영암군 근·현대사 ”를 발간하는 것이다.

상반기 군민과 향우를 대상으로 자료 모집기간을 거쳐 하반기에 발간계획으로 책자에는 영암군의 생활, 문화, 산업, 공공기관 등 분야별 변화상을 시간의 흐름에 따라 기록해 관계 전문가의 자문과 감수를 거쳐 500페이지 분량으로 제작하게 된다.

'사진으로 보는 영암군 근·현대사'는 근·현대사 속에서 변화된 영암군의 발자취를 사진 자료로 재조명해 기관·단체 등에 배포해 군의 정체성과 역사를 알려 미래 발전의 지표로 삼음과 동시에 사료로서 후손들에게 남기며 영구히 보존하고자 제작되는 사진자료집이다.

군에서 기 보관 중인 영암군 과거모습 사진을 포함해 군민과 관련 기관단체 및 학교에 보관 중인 사진을 연도별, 지역별 구분 정리해 올 하반기에 책자를 발간할 계획이다.

책자에는 군민의 삶과 생활사, 기관모습, 농경사회, 재난재해, 읍면별 시대변천사 등의 사진 자료가 수록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군은 군민과 향우 개인 및 기관·단체가 소유한 사진자료를 수집하고자 군 홍보체육과 홍보팀, 읍면사무소 총무 팀을 통해 사진을 모집하고 있으며 인화사진 또는 필름의 경우 디지털화(스캔) 후 소유자에게 다시 반환한다는 방침이다.

책자는 군청 민원실 및 읍면사무소, 유관기관에 비치·배부하게 되며 군의 역사와 발자취를 홍보하는 자료이자 향토사 연구의 중요 사료로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전동평 군수는 “밖으로는 군의 주요시책을 비롯해 모두가 궁금해 할 만 한 소식들을 시기적절하게 알리고 전파하며 군을 홍보함과 동시에 안으로는 ‘사진으로 보는 영암군 근·현대사’ 발간을 비롯해 지속적인 역사 발굴 및 자료 보존을 통한 군 정체성 확립에 주력해 안과 밖, 과거와 현대를 아우르는 공감대를 형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