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이동노동자·노숙인에 방역물품

임종인 기자 / lim@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27 17:15: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수원시의원들이 경기이동노동자 수원쉼터에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의회)

 

[수원=임종인 기자] 경기 수원시의회가 최근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환경에 노출된 이동 노동자와 노숙인들을 위해 방역물품을 지원했다.


시의회에 따르면 이날 조석환 의장과 최찬민 더불어민주당 대표, 한원찬 국민의힘 대표는 경기이동노동자 수원쉼터와 수원다시서기 노숙인종합지원센터를 찾아 마스크 1만장과 손 소독제 200개를 각각 전달했다.

이들은 코로나19 방역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취약계층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각 시설의 방역 수칙 준수 상황을 살폈다.

조석환 의장은 “코로나19 확산에 폭염까지 더해져 어느 때보다 열악한 상황이지만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달라”며, “수원시의회도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