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희 경기도의원, "방사능 오염수 방류는 지구·인류에 치명적 손상"

채종수 기자 / cjs7749@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9 14:01: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韓·국제사회 검증 받아야" 1인시위

 

[수원=채종수 기자] 조광희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더불어민주당, 안양5)이 최근 일본대사관 앞에서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 결정을 비판하며 1인시위을 실시했다.

 

조 의원은 후쿠시마 원전의 방사능 오염수를 바다로 방류하기로 한 일본 정부의 결정에 대한 규탄과 동시에 취소를 요구하며, “방사능 오염수를 바다로 방류하는 행위는 지구와 인류에 치명적인 손상을 가하는 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에 대한 모든 자료와 정보를 전세계에 정확하고 투명하게 공개해야 하며, 자국 방사능 오염수 처리 방안에 대해 우리나라를 비롯한 국제사회로부터 과학적이고 객관적 검증을 받아 안전성을 확보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조 의원은 “일본 정부가 방사능 오염수 방류 결정을 취소하고 국제적인 협력 안에서 대안을 찾을 것을 강력하게 촉구한다”고 말하며 1인시위를 진행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