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의회, 신월여의지하도로 개통식 참석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17 12:31:0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신월여의지하도로' 개통식에 참석한 영등포구의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영등포구의회)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영등포구의회(의장 고기판) 의원들이 최근 여의도 전경련회관 앞 신월여의지하도로 진출구(여의대로 방향)에서 열린 ‘신월여의지하도로 개통식’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는 고기판 의장 및 유승용 운영위원장, 오현숙 행정위원장, 김화영 사회건설위원장을 비롯한 영등포구의원들과 오세훈 서울시장, 김민석 국회의원, 김영주 국회의원, 김정태·정재웅·최웅식 서울시의원 및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등 50여명의 내빈들이 참석했다.

개통식은 신월여의지하도로 진출구에서 진행됐으며, 내빈들의 인사말, 축사, 기념촬영을 진행하고 공사관계자를 격려한 후 행사를 마무리했다.

신월여의지하도로는 신월동 신월IC와 여의도동 여의대로·올림픽대로를 직접 연결하는 왕복4차로, 총연장 7.53km의 소형차 전용의 지하도로로 이용요금은 2400원이고 제한속도는 60~80km/h이다.

고기판 의장은 “이번 신월여의지하도로의 개통으로 국회도로의 고질적인 차량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영등포구는 신월여의지하도로 개통과 함께 KTX 및 경부선, 호남선이 정차하는 영등포역과 GTX-B 노선 신설로 서남권 교통 요충지로서 한발 더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