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석환 홍성군수, 장애인 가정 방문 위문품 전달

최진우 기자 / cjw@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9-14 17:22:5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추석 명절 소외이웃에 온정 나눔··· 곳곳서 기부행렬
지역 기업·기관·단체 성금·명절음식 후원 줄이어
[홍성=최진우 기자] 충남 홍성군은 추석을 앞두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성금 및 물품 기탁 행렬이 이어지며 보름달처럼 풍성한 나눔의 정을 실천하고 있다.


김석환 군수는 14일 장애인 가정을 방문해 따뜻한 위로와 격려의 말을 전하며 위문품을 전달했다.

특히 이날 이래석 국제로타리 3620지구 홍성로타리클럽 회장이 기탁한 현금을 함께 전달하며 온정이 넘치는 명절 분위기 조성에 앞장섰다.

군은 이웃들과 음식을 함께 나누며 정을 나누는 추석의 의미를 되새기며 지역 곳곳에서 소외계층을 향한 명절음식 기부가 잇따르고 있다고 전했다.

이정현 우성건재 대표는 청로회에서 진행하는 홀몸노인 명절음식 제공 행사에 매번 50만원을 기탁하고 있으며, 13일 홍성제일감리교회에서 300만원 상당의 선물세트, 한국수자원공사 충남지역협력단에서 200만원 상당의 간편식 꾸러미를 전달해 왔다.

매년 명절음식 꾸러미를 전하는 하나님 교회에서는 75만원 상당의 간편식 꾸러미를 전달했으며, 결성에서 조운정미영농조합법인을 운영하는 임재익 대표는 지역내 어려운 가정을 위해 420만원 상당의 누룽지를 기탁했다.

또한 NH농협은행 홍성군지부에서 825만원 상당의 농산물 꾸러미를 기탁하며 어려운 이웃들이 그 어느 해보다 풍성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나눔의 손길을 더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에서 이렇게 온기를 전해 감사하다"며 "이번 위문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시름을 씻어내고 행복한 마음으로 맞이하는 풍성한 한가위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