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윤경 경기도위원, (사)한국유치원총연합회 경기도지회 애로사항 청취

채종수 기자 / cjs7749@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9-24 16:18:5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수원=채종수 기자]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정윤경 위원장(군포1)이 경기도의회 군포상담소에서 (사)한국유치원총연합회(이하 한유총) 경기도지회 관계자들과 사립유치원 운영에 따른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한유총 윤정순 경기지회장은 위원장님께서 먼저 이 문제에 관심을 가져 주신 데 매우 감사하다고 전하며 “유치원 교사들은 학부모의 요구에 의해 방과 후 시간 외 유아를 돌봐야 하는 상황이 매우 빈번히 발생하고 있어 교사들의 근무 여건과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특별 수당이 필요하다”고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정 위원장은 “맞벌이 가정의 아이들은 하원 시간이 일정치 않아 교사들이 시간 외 근무를 해야 하는 애로사항을 알고 있다”며 “교육청과 지자체 및 관계기관과 의논해 장기적인 대안과 정책을 통해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윤 회장은 “유치원에서 의무적으로 실시해야 하는 각종 안전 의무검사 비용이 매년 300여만원이 넘게 소요되고 있고, 학교급식법에 적합한 인력 및 시설 확충 등으로 운영비 지출 비중이 높아질 수밖에 없는 실정으로 지원대책 및 현장에 맞는 기준 마련이 절실하다”고 호소했다.

정 위원장은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매년 실시해야 하는 의무검사 비용부담과 학교와 다른 환경인 유치원에 학교급식법을 적용해 운영에 많은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공감하며, “유치원 현장에 맞는 방안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