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삼가면, 체육시설과와 함께 농촌일손돕기에 구슬땀 흘려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6-15 16:40:1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합천=이영수 기자]

합천군 삼가면사무소(면장 강신미)와 군 체육시설과(과장 한호상)에서는 지난 14일 양전리 강성마을의 한 농가를 찾아 양파 수확을 위한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오전 9시부터 삼가면사무소와 체육시설과 직원 20여명은 질병으로 농사일이 어려운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양파 순자르기와 양파캐기를 실시하였으며, 총 800평 정도의 양파 수확을 완료했다.

농가주 김모 씨는 “더운 날씨와 바쁜 업무에도 직원들이 도와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일손 구하기가 힘든 농사철에 농촌일손돕기가 있어 가뭄의 단비같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강신미 삼가면장은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어서 뿌듯하고, 수확의 기쁨을 직원들과 함께 누릴 수 있어서 오히려 감사한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