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고덕국제신도시 내 방치폐기물 현장 점검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9-14 17:34:4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평택=오왕석 기자] 평택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곽미연 위원장과 유승영‧정일구 의원은 14일 중간가공폐기물, 순환골재, 무기성오니 등 약 20만 톤의 폐기물이 방치된 고덕국제신도시 내 고덕면 해창리 일대를 방문해 현장 실태 및 향후 처리계획 등을 점검했다.

 

곽미연 위원장은 “방치폐기물은 시민의 건강과 직결된 문제”라며 “철저한 점검과 조사를 통해 폐기물 처리가 안전하고 신속하게 이뤄지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