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서, 공중·개방화장실 불법촬영예방을 위한 점검 실시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5-10 16:45:0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사진
[양산=최성일 기자]

양산경찰서(서장 정성학) 여성청소년계는, 지난 5. 7.(금) 13시경 관내 지하철 역사 및 시외버스터미널 공중·개방화장실등에서 발생하는 성범죄 근절을 위해 불법촬영 탐지장비를 이용하여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여부 점검을 실시했다.

늘어나는 불법카메라 촬영범죄에 대응하고자 화장실 내 천장 조명 사이, 변기, 휴지통 등 몰래카메라 설치 예상위치를 중점적으로 점검하고 경각심을 주기위한 경고문을 부착하였다.

또한, 공중·개방화장실 뿐 아니라 개인건물 화장실, 다중이용시설에서도 자체점검을 실시 할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불법촬영 탐지 장비대여 서비스도 확대 운영한다.

양산경찰서 여성청소년과 과장(경정 김양종)은 연중 점검을 실시하여 여성범죄 취약장소의 철저한 예방조치를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게 이용할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