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3분기 기준 누적당기순이익 3785억 달성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6 16:00:1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신협중앙회관 전경,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신협이 올 3분기 기준 3785억원의 누적당기순이익을 달성하며 전년동기 대비 42%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26일 신협에 따르면 이는 ‘대출건전성 제고를 통한 연체율 감소, 요구불예금 증가로 감소한 예금비용률’등에 기인했다.

 

신협의 3분기 누적당기순이익은 3785억원으로 전년동기(2657억원) 대비 1128억원 증가했다. 

 

주요 재무현황에서도 고른 성과를 보였다. 총 자산은 119조8000억원, 여신은 88조7000억원, 수신은 107조6000억원으로 작년말대비 자산 8.0%, 여신 12.4%, 수신 8.2% 성장했다. 순자본비율은 6.96%로, 전년동기 대비 0.47%p 증가했다. 이는 신규 조합원의 꾸준한 유입으로 인한 출자금 확대 및 당기순이익의 증가로 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전국 873조합의 개별적인 성장도 눈에 띈다. 평균 자산금액은 1,372억원으로 전년말 평균 자산금액 대비 139억원이 증가했다. 자산규모가 1500억원 이상인 조합 수는 전년말 대비 16조합 증가했고, 300억원 미만 조합은 14조합 감소하면서 소형조합과 대형조합 모두 안정적인 성장을 보였다.

 

자산규모가 가장 큰 조합은 청운신협(대구)으로 2조 33억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은 광안신협(부산)이 91억원으로 최대 실현조합으로 나타났다.

 

1500억원 이상 자산규모의 대형조합은 251조합(28.75%)으로 전년말 235조합(26.73%) 대비 2.01%p 증가했으며, 300억원 미만 소형조합은 172조합(19.70%)으로 전년말 187조합(21.27%) 대비 1.57%p 감소하게 됐다.

 

김윤식 회장은 “늘 곁에서 평생 힘이 되고자 노력하는 신협을 찾아주신 모든 조합원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조합원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4분기 역시 고무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