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의회, ‘광진혁신포럼’ 광진구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MOU 체결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30 16:49: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왼쪽부터) 김회근·박순복 위원, 오지은 관장, 장경희 대표위원, 구혜영 이사장, 박성연 위원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광진구의회)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광진구의회(의장 박삼례) 의원연구단체인 ‘광진혁신포럼’이 최근 의회 브리핑실에서 광진복지재단, 광진정보도서관과 ‘광진구 지식정보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그간 주민 삶과 직결된 도시 생활문제 해결과 개선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온 광진혁신포럼은 급격한 디지털화가 낳은 부작용을 해소하고, 양질의 정보 제공을 바탕으로 한 정보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MOU를 추진하게 됐다.

협약식에는 광진혁신포럼 장경희 대표위원을 비롯해 김회근·박성연·박순복 위원이 참석했으며, 광진복지재단 구혜영 이사장, 광진정보도서관 오지은 관장이 함께했다.

협약식에 앞서, 광진혁신포럼과 광진복지재단이 공동으로 세미나를 개최하고 주제발표와 토론 및 질의응답 시간을 보냈다.

'광진구 지식정보취약계층을 위한 도서관서비스 개발 연구'라는 주제로 연구 배경, 환경 및 실태 분석, 해외 사례, 광진구에 맞춘 제언까지 심도 있는 발표가 진행됐으며, 이어진 토론 및 질의응답에서 효율적 정보 제공을 위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박순복 위원은 접근성 및 이용 편의를 위해 도서관 지도 제작과 홈페이지 개선을 제안했고, 장경희 대표위원은 비대면 상황에서도 지속적인 정보 이용이 가능하도록 보완책을 요청했으며, 박성연 위원은 기존 틀에서 벗어나 다양한 문화를 누릴 수 있는 도서관 건립을, 김회근 위원은 복지관과 협업을 통한 유기적 사업 연계를 제안했다.

세미나를 마치며 장 대표위원은 “코로나19로 급격히 진행된 디지털화는 우리 사회에 편리함을 가져다줬지만 동시에 정보 격차로 인한 불안감과 소외감이라는 반작용도 낳았다”며, “정보 불균형으로 인해 사회적·경제적 불평등에 놓이는 취약계층이 없는 사회를 위해 관계 기관 간 협의체 구성을 도모하게 됐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