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의회, 선별진료소 및 접종센터 현장방문 실시

문찬식 기자 / mc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31 09:13:2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김포=문찬식 기자] 경기 김포시의회가 델타변이에 따른 코로나19 확산세와 폭염으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방역관리 최일선 현장 확인에 나섰다.


시의회는 2개 조로 나눠 김포시보건소 내 선별진료소와 사우동·마산동 임시선별검사소 및 접종센터를 찾아 코로나19와 사투 중인 의료진에게 잠시나마 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위문품을 전달하고 의료진에 대한 폭염 대책과 시설을 꼼꼼히 살폈다.

먼저 김포보건소와 마산동 생활센터에 위치한 선별검사소 및 예방접종센터 현장을 방문한 의원들은 보건소장으로부터 현재 확진자 및 검사자, 자가격리 현황, 폭염 대책 등 김포시의 전반적인 코로나19 대응상황을 보고 받았다.

이 자리에서 보건소장은 “무더위 속에 선별검사소 및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 대기 시간을 줄이기 위해 의료인력을 충원해 운영 중이며, 각종 냉방기구를 설치해 폭염에 대응하고 있다”고 현장 상황을 전했다.

한편 사우동 드라이브스루 방식의 임시 선별검사소에 방문한 의원들은 임시 선별검사소의 검사절차, 검사비용 등 운영체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이후 사우동 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 내 위치한 접종센터로 자리를 옮겨 백신접종에 대한 전반적인 절차 및 보관방법 등의 현장 운영 사항과 함께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