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치매안심센터 기억지킴이 쉼터 운영 재개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6-12 23:17: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산청=이영수 기자]

산청군치매안심센터는 경증 치매환자를 위한 인지강화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기억지킴이 쉼터 운영을 재개한다고 11일 밝혔다.

쉼터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잠시 운영이 중단 됐었다. 지역 내 치매환자들의 돌봄 공백을 해소하고 치매악화를 방지하기 위해 재개했다.

쉼터 프로그램은 원예활동, 운동치료, 워크북 활동, 미술치료 등 인지자극 및 재활프로그램으로 이뤄져 있다. 코로나 우울을 방지하기 위한 정서지원과 건강지원 프로그램도 월1회 제공한다.

쉼터 운영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산청군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산청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인지강화 프로그램은 경증치매환자들의 치매 진행을 늦추는 효과가 있다”며 “앞으로도 프로그램 운영에 최선을 다해 치매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산청을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