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의회, 제290회 제2차 정례회 개회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1-26 16:51: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양천구의회(의장 서병완)가 오는 12월20일까지 제290회 제2차 정례회를 열고 상임위원회별 행정사무감사, 조례안 안건심사 및 2022년도 세입·세출 예산안 심의 등 중요한 사안들을 다룬다.


최근 열린 제1차 본회의에선 총 8537억원 규모의 ‘2022년도 예산안’ 제출에 따른 김수영 구청장의 시정연설과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 등의 안건처리가 진행됐다.

오는 12월3일까지 상임위원회별 행정사무감사에 들어간다. 감사대상기관으로는 의회사무국, 구 본청, 보건소, 동주민센터(목5동·신월1동·신정6동), 시설관리공단, 양천문화재단, 목동실버복지문화센터, 양천어르신종합복지관, 신정종합사회복지관, 양천사랑복지재단 등이 있으며 운영 전반에 대한 감사를 할 예정이다.

서병완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행정사무감사 시 집행부 행정 전반에 대해 냉철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실시해, 잘된 일은 격려해 주시고, 미흡한 분야에 대해서 개선방향과 대안을 제시 할 수 있길 바라며, 2022년도 세입·세출 예산안에 대해서는 구민의 복리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우선으로 하는 예산편성이 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심사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