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학교 밖 청소년 전용공간 ‘The 뽀짝’ 개소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10-28 14:07: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전용 독서실, 영상스튜디오, 녹음실 등 운영

▲ 광주광역시 제공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는 학교 밖 청소년 전용공간 ‘The 뽀짝’이 28일 개소했다고 밝혔다.

학교 밖 청소년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고, 학교 밖 청소년이 더 가까이 올 수 있는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The 뽀짝’은 광주광역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가 여성가족부의 학교 밖 청소년 전용공간 조성사업에 선정되면서 국비 등 1억원을 투입해 광주시청소년수련원 내에 마련했다.

이날 개소식은 정순애 광주시의회 부의장, 장연주 시의원, 최미정 시의원, 곽현미 광주시 여성가족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운영 기관인 광주광역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원하는 공간을 조성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학교 밖 청소년의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을 진행하고, 영상·녹음스튜디오, 독서실, 자치기구 활동실 등을 조성했다.

영상스튜디오는 카메라, 조명과 배경지, 편집용 고성능 노트북 등이 갖춰져 있어 영상 촬영부터 편집까지 논스톱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독서실은 1인실과 2인실을 구비해 화상수업, 인터넷강의 등을 들을 수 있다.

광주시는 ‘The 뽀짝’이 개소하면서 더 많은 학교 밖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프로그램 정보는 광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또는 홈페이지, 페이스북, 카카오톡(광주학교밖청소년)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곽현미 시 여성가족국장은 “‘The 뽀짝’에서 더 많은 학교 밖 청소년들이 다양한 배움의 기회를 만나고, 마음껏 끼를 펼치는 공간이 되기를 응원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