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농산물 안전성 검사비 지원

최복규 기자 / cbg@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29 16:25:2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잔류농약 등 총 4종

[청양=최복규 기자] 충남 청양군이 농산물우수관리(GAP) 인증 확대와 농산물 안전성 확보를 위해 검사비를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지원항목은 잔류농약, 중금속, 토양, 용수 검사 등 4가지이며, 인증을 받은 후 군청 농업정책과나 읍ㆍ면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식품 안전성에 대한 소비자 관심 증가에 따라 지난 2006년 처음 시행된 GAP는 생산에서 수확 후 관리 및 유통단계에서 농산물과 농업환경에 대해 농약, 중금속, 유해 생물 등 위해요소를 관리하는 제도다.

현재 군은 소비자들이 방울토마토, 구기자, 쌀 등 GAP 인증 농산물을 손쉽게 주문할 수 있도록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하고 있다.

온라인 주문 방법은 네이버 검색창에서 ‘칠갑마루’를 통해 접속하거나 카카오톡 친구찾기에서 ‘칠갑마루’를 검색하면 된다.

또한 군은 공동브랜드 ‘칠갑마루’ 디자인을 새롭게 결정하고 신규 사용승인을 기다리고 있으며, 새 공동브랜드를 사용할 GAP 인증 농가가 대폭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소비자가 청양지역 농산물을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도록 GAP 인증 농가와 판로를 적극적으로 확대하고 있다”며 “검사비 지원 대상 농가의 관심과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