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한양문고 주엽점·더봄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이기홍 기자 / lk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5-03 16:03: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거점 평생학습센터 지정 위해 손잡아

[고양=이기홍 기자] 고양시가 한양문고 주엽점 및 더봄센터와 거점 평생학습센터 지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지난 30일 한양문고 주엽점에서 진행됐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이번 업무협약은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에서 공동 주관한 ‘2021년 지역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사업’공모에서 ‘평생학습도시 특성화 지원’부분에 선정돼 추진됐다.

 

해당 사업은 평생학습 체제 구축을 통해 학습 인프라 조성 및 학습기회 제공 확대를 위한 것이며 국비 3,000만 원이 지원된다.

시는 지역 학습커뮤니티 공간으로서 활발한 역할을 하고 있는‘한양문고 주엽점’과 ‘더봄센터(일산아지매)’를 거점 평생학습센터(이하 센터)로 지정·운영한다.

시는 센터 운영을 위해, 확보한 국비 3천만 원 외에 시비 3천만 원을 대응 투자해 총 6천만 원 예산을 투입할 예정이다.

거점평생학습센터로 지정된 두 기관은 지역 평생학습 체제 구축, 교육과정 운영계획 수립·시행, 참여자 관리, 성과관리 등을 함께 추진한다.

 

시는 행·재정적 지원, 상호협력체계 마련 등을 지원한다.

교육 커리큘럼은 라이브 커머스 호스트 양성과정, 작가 양성 프로젝트, 퍼스널 브랜딩, 인문학, 학습형 일자리 컨설팅 등 5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면 5월부터 순차적으로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마을에서 주민이 배움을 통해 성장하고, 주민을 통해 마을이 다시 성장하는 학습공동체의 선순환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양문고 주엽점’은 고양시 평생학습카페(마을학습장) 1호이자 교육문화 복합 커뮤니티로서 지역주민의 삶과 공동체의 문화적 거점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더봄센터’는 회원 수 37만 명에 전국 최대 규모의 지역 온라인 커뮤니티인 ‘일산아지매’가 오프라인 학습장으로서 정보 공유 및 소통 공간의 플랫폼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시는 평생학습 허브 및 정책 컨트롤 타워인 평생학습관 건립을 준비 중이며, 올해 거점 평생학습센터 6개소, 평생학습카페 45개소 설치 및 지정 목표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