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두리’, 마스크 2만5000장 후원

시민일보 / siminilb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7-21 19:22: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서울 성북구 삼선실버복지센터는 최근 미스트롯 출신 가수 ‘두리’로부터 지역내 노인들을 위해 마스크 2만5000장을 후원받았다. 사진은 전달식에서 가수 두리(오른쪽)와 노현태 이사가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성북구청)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